변상일 대마잡혀 패배, 첫 연승 주인공은 이야마 유타
변상일 대마잡혀 패배, 첫 연승 주인공은 이야마 유타
[농심배]
  • 김수광 |2021-11-28 오후 05: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이번 23회 농심신라면배는 연승 가뭄이 들어 있었는데, 드디어 첫 연승자가 나왔다. 일본 이야마 유타 9단이다.

가장 먼저 연승에 성공한 기사는 일본 이야마 유타 9단이었다.

28일 온라인으로 펼친 제23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2차전 7국에서 한국 세번째 선수 변상일 9단이 일본 세번째 선수 이야마 유타 9단에게 흑을 들고 140수 만에 불계패했다. 이야마 유타는 2연승을 달렸고 한국은 신민준 9단과 신진서 9단 2명을 남겨 한·중·일 3국 중 가장 뒤처졌다. 중국과 일본은 3명씩 남았다.

변상일의 완패였다. 중앙을 한껏 키운 이야마 유타가 삭감 온 흑을 공격하려 했고 변상일은 손을 빼며 타개에 승부를 걸었는다. 변상일은 접전을 벌이던 중 좌변이 사활에 걸린다는 사실을 잊고 있다가 대마가 잡혔다. 돌을 계속 끌고 나가며 어떻게든 살려보려 했지만 마침내 돌 30개가 넘는 대마가 잡히자 돌을 거뒀다.

▲ 대국석에 앉는 변상일.


▲ 심판은 한상열 6단.


▲ 변상일.




29일 8국은 중-일전이다. 중국은 세번째 선수 리친청 9단이 출전한다. 사이버오로는 이 대국을 오로대국실에서 수순중계하며 이상헌 5단의 해설로 바둑팬과 함께한다.



제23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각국 출전선수
- 한국: 신진서ㆍ신민준/ (탈락) 원성진ㆍ박정환ㆍ변상일
- 중국: 커제ㆍ미위팅ㆍ리친청/ (탈락)리웨이칭ㆍ판팅위
- 일본: 이치리키 료ㆍ위정치ㆍ이야마 유타 / (탈락)쉬자위안ㆍ시바노 도라마루

◇ 본선2차전 일정
5국(2021년 11월26일) 해설 문민종 4단
6국(2021년 11월27일) 해설 한웅규 8단
7국(2021년 11월28일) 해설 송규상 5단
8국(2021년 11월29일) 해설 이상헌 5단
9국(2021년 11월30일) 해설 김진휘 5단







▲ 변상일은 2014년 16회 때 선봉으로 나와 이치리키 료 9단에게 진 바 있다. 이번 대국까지, 농심신라면배에서 2패를 기록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목록
댓글쓰기














확인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400바이트)
cs4287|2021-12-02 오후 6:46:00|동감 1
동감 댓글
변상일은 다시는 국가대표에서 발탁되는일이없도록 바랍니다 아마추어도 아니고 프로가 자기죽는것도 모르고 지맘대로 둘바
에야 차라리 국내에서 놀아라 남에 손을 빌려 상금이나 타먹을려고 하지말고 투지도없고 깡도 없고 국가대표라는것을 망각한
한심한 아마추어
이한청|2021-11-29 오후 11:55:00|동감 1
동감 댓글
바둑 팬들이 관전하면서 설령 지더라도 수긍이 가는 바둑이 있고, 도저히 동의 할 수 없는 바둑이 있는데, 변상일의 바둑은
동의를 할 수 없는 정도가 아니라 수치심과 모욕감에 얼굴이 붉어지는 바둑이었다. 차라리 중앙 착수 후 살 길이 없음을 확
인(인정)하고 깨끗하게 던지는 게 보기에 좋았다. 종국까지 너저분하고, 지저분한 시간을 보내는데 관전자들은 민망함과
안타까움에 큰 상처를 받을 수밖에 없었다. 프로가 이런 바둑을 두면 절대로 안 된다.
세도르|2021-11-29 오후 8:19:00|동감 1
동감 댓글
변상일이기가 기복이 있구만
DuTum|2021-11-29 오전 10:24:00|동감 1
동감 댓글
상일이 너무 야단치지 마세요들..
상일이는 단지 10분짜리 바둑에 최적화되어있을 뿐입니다.

대한민국의 모든 기전을 모조리 10분짜리로 바꿔놓는데 결정적으로 기여했다는 녀석은
지금도 헤헤거리며 해설하고 있다네요.
reply seongbuk 변상일 때문에 한국은 위험에 빠졌습니다, 그리고 제가 인공바둑 97에서 검토를 하
고 대국결과를 보니 흑이 58집반승이라고 나오더군요. 게다가 기보를 보니 우측에
흑집이 제법큰데도 포기한걸 보면서 화가날 정도입니다,
2021-11-29 오후 5:24:00
치자무흠|2021-11-29 오전 9:45:00|동감 4
동감 댓글
변상일 선수 어릴 때 합천영재대회에서 지고 난 후에 눈물을 흘릴 정도로 승부욕이 많은 선수입니다. 지고 난 후에 본인이 가장 괴롭지요. 질타보단 응원이 필요한 때인것 같습니다.
reply 하니리 좋은 의견입니다
2021-11-29 오전 9:59:00
장위동박|2021-11-29 오전 9:53:00|동감 0
글쓴이 삭제
푸른나|2021-11-29 오전 8:21:00|동감 0
동감 댓글
대마가 안 잡혔어도 진바둑 아닌가. 둘거 다 둔바둑 같은데...
ajabyu|2021-11-28 오후 11:40:00|동감 2
동감 댓글
너무 허무하게 지네
더보기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