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바둑 강자들이 한자리에! 한솔섬유배 전국대회 열려
베트남 바둑 강자들이 한자리에! 한솔섬유배 전국대회 열려
[해외통신]
  • 오로IN|2024-05-17 오후 05: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한솔섬유의 후원으로 '2024 한솔섬유배 베트남 전국바둑대회'가 호찌민시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대회에는 호찌민, 다낭 등 5개 도시에서 100여 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남자 챔피언부에서는 하이퐁시의 팜덕안이 우승을 차지했고, 여자 챔피언부에서는 호찌민의 하꾸윈안이 5회 연속 우승을 기록했다. 12세의 장비엔민은 남자 챔피언부에서 6위를 차지해 주목받았다. 이번 대회는 베트남에서 바둑 인기가 높아지고 있음을 보여주었으며, 한솔섬유 이신재 회장의 지속적인 후원하고 있는 대회다.

한솔섬유 후원으로 베트남 내 전국대회 개최
베트남 각지 100여 명 선수 출전
베트남 바둑 아버지 이강욱, “높아지는 바둑 인기 체감할 수 있는 뜻깊은 대회”
LS전선, 한솔섬유 등 한국 기업 후원으로 2001년부터 열려


한국 섬유업계 선도 기업, 한솔섬유가 후원한 ‘2024 한솔섬유배 베트남 전국바둑대회’가 8일부터 12일까지 베트남 호찌민시 퍼스트 호텔에서 열렸다.

베트남 최강자를 가리는 이번 대회에는 호찌민, 다낭, 하이퐁, 박장, 끼엔장 등 총 5개 도시에서 100여 명의 대표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대회는 남ㆍ여 챔피언부, 남ㆍ여 U16, 남ㆍ여 U11 등 총 6개 부문으로 나눠 경쟁을 펼쳤다. 남자 챔피언부에서는 하이퐁시 대표선수 팜덕안(Pham Duc Anh)이 지난 대회 우승자 쩐꽝뚜에(Tran Quang Tueㆍ다낭)를 물리치고 2013ㆍ2020ㆍ2022년에 이어 네 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여자 챔피언부에서는 국제무대에서도 몇 차례 이름을 알린 바 있는 하꾸윈안(Ha Quynh Anhㆍ호찌민)이 2020년부터 이어지는 연속 우승 기록을 5회로 늘리는 데 성공했다.

▲ 베트남 전국바둑대회 전경


▲ 여자 챔피언부 우승자 하꾸윈안.


▲ '베트남 바둑의 미래'로 불리는 장비엔민.


한편 12세의 어린 나이임에도 남자 챔피언부로 출전해 눈길을 끈 장비엔민(Giang Vien Minhㆍ호찌민)은 최종 5승 2패의 성적으로 6위에 오르며 베트남 바둑의 미래임을 증명했다.

베트남에서 바둑보급 활동 중인 이강욱 3단은 “베트남 바둑인들을 위해 뜻깊은 대회를 만들어주신 한솔섬유 이신재 회장님께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대회는 예년보다 훨씬 많은 100여 명이 참가해 베트남에서 높아지는 바둑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각지에서 모여 최선을 다해 대국에 임해준 선수들을 보면서 보급 활동의 보람을 느꼈고, 앞으로도 베트남 바둑 활성화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했다.

베트남 전국바둑대회는 LS전선(2011~2022), 한솔섬유(2023~현재)의 후원으로 한국 기업들과의 남다른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한-베 친선협회 (KOVIFA) 회장직을 맡고 있는 한솔섬유 이신재 회장은 이제 걸음마 단계인 베트남 바둑에 지속적인 관심과 후원을 아끼지 않으며 베트남 바둑발전은 물론 한국- 베트남 양국의 가교역할에도 앞장서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목록
댓글쓰기














확인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400바이트)
더보기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