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H에너지도 고춧가루 부대 합류
KH에너지도 고춧가루 부대 합류
포스트시즌 진출을 노리는 의정부 희망도시 충격의 패배
[2020시니어바둑리그]
  • 시니어리그|2020-10-08 오전 10: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2승째를 거두며 꼴찌 탈출에 성공한 KH에너지의 승리 인터뷰.

10월 7일 오전 10시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KH에너지와 의정부 희망도시의 11라운드 3경기가 펼쳐졌다. 항상 리그 종반으로 가면 포스트시즌 진출이 힘들어진 팀들이 고춧가루를 어느 팀에 뿌리느냐가 큰 변수로 작용하는데 오늘 경기가 바로 그랬다. 의정부 희망도시는 5승 5패로 5위, KH에너지는 1승 9패로 꼴찌다. 따라서 의정부 희망도시는 1승이 절실하고 KH에너지는 이미 마음을 비운 상태로 이것이 승부에 결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 오늘 바둑TV 진행을 담당한 김여원 캐스터와 김영환 해설위원.


▲ 대국 전의 팀 순위표.


가장 먼저 끝난 대국은 2국으로 의정부 희망도시의 주장 서능욱 선수와 KH에너지의 3지명 노영하 선수의 대결. 서능욱 선수의 우세가 예상됐던 바둑이지만 중반까지는 노영하 선수가 우세했다. 그러나 서능욱 선수가 좌변 백 대마의 급소에 일격을 가한 이후로 형세가 크게 변하면서 일거에 역전 결국은 하변 백 대마가 잡히면서 50분 만에 승부가 끝났다.

▲ 2국에 출전한 두 기사의 상대 전적.


▲ 노영하 선수의 시즌 성적은 2승 7패. 역전패가 많았던 기사 중의 한 명이다.


▲ 서능욱 선수의 시즌 성적은 6승 5패. 이제 승률이 50%위로 올라왔다.


▲ 갑작스러운 종국으로 불과 50분 만에 대국이 끝났다.


▲ 승리하고 검토실에 와서 다른 선수들의 기보를 살피는 서능욱 선수. 왼쪽은 은퇴한 전 프로기사 9단 김희중, 오른쪽은 이형로 감독.


▲ KH에너지의 김성래 감독은 혼자 차분하게 모니터를 보면서 검토 중이다.


이어서 끝난 대국은 1국으로 의정부 희망도시의 3지명 김종준 선수와 KH에너지의 주장 서봉수 선수의 대결. 중반까지는 팽팽한 흐름이었으나 서봉수 선수가 좌변 백 대마를 끊어 잡으러 가면서 졸지에 바둑이 끝났다. 대마 수상전에서 백 대마가 잡힌 이후 김종준 선수는 다른 흑 대마를 잡으러가는 승부수를 띄웠으나 모두 실패하면서 서봉수 선수의 승리로 끝났다.

▲ 1국에 출전한 두 기사의 상대 전적.


▲ 김종준 선수는 최근 2연승 중이었으나 강적 서봉수 선수를 만나 다시 패점을 기록했다.


▲ 서봉수 선수는 7연승으로 이번 시즌 8승 3패, 다승 공동 2위까지 올라왔다.


▲ 김종준 선수가 맹추격전을 벌이다가 큰 착각을 범하면서 바둑이 졸지에 끝났다.


이로써 1:1로 3국이 승부판이 됐다. 의정부 희망도시의 김동엽 선수와 KH에너지의 조대현 선수의 대결로 양 팀 2장끼리의 대결이 승부판이 됐다. 대국 전부터 이 바둑이 승부판이 될 것이라는 예측이 많았는데 실제로 그렇게 된 것이다. 다만 이 바둑은 중반 무렵 조대현 선수가 필승의 형세를 구축해 놓은 상태다. 최근 역전패가 많았던 조대현 선수이기에 의정부 희망도시는 끝까지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역전을 기대했지만, 조대현 선수는 방심하지 않고 끝까지 형세를 유지하며 완승을 거뒀다.

▲ 3국에 출전한 두 기사의 상대 전적.


▲ 김동엽 선수는 오늘 패배로 다승 공동 2위에서 4위로 밀려났다. 시즌 7승 4패의 성적.


▲ 역전패가 많았던 조대현 선수는 오래간만에 2승째를 거두며 팀에게 승리를 안겼다.


▲ 종국 후에 승부를 확인하고 있는 두 기사.


이로써 KH에너지의 2:1 승리, 덕분에 KH에너지는 오래간만에 꼴찌를 탈출했다. 반면 의정부 희망도시는 5승 6패가 되면서 남은 3경기를 모두 이겨야만 포스트시즌에 진출할 수 있게 됐다.

▲ 대국이 끝난 상황에서의 팀 순위표. KH에너지는 영암 월출산과 개인 승수까지 동률인데 승자승 원칙으로 7위가 됐다.


10월 8일에는 서울 구전녹용과 부천 판타지아의 11라운드 4경기가 진행된다. 현재 2위와 4위로 포스트시즌 진출을 위한 순위 다툼을 벌이고 있는 두 팀인 만큼 치열한 승부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오더는 서울 구전녹용의 1지명과 부천 판타지아의 3지명이 만나고, 부천 판타지아의 1,2지명은 서울 구전녹용이 2,3지명과 만나기 때문에 지명을 감안한 대진은 부천 판타지아가 유리하다. 다만 서울 구전녹용의 2지명 박승문 선수가 부천 판타지아의 1지명 김종수 선수에게 6승 5패로 앞서기 때문에 이 바둑이 승부판으로 떠오를 확률이 높다.

2020 NH농협은행 시니어바둑리그의 우승 상금은 3,500만원, 준우승 상금은 2,000만원, 3위 1,500만원, 4위 1,000만원이다. 또 포스트시즌 상금 이외에 매 대국 승자 70만원, 패자 40만원의 대국료가 지급되고, 출전하지 않는 대기 선수에게는 경기당 20만원의 미출전수당이 지급되기 때문에 의무 출전 횟수 등의 제한조건은 없다.

NH농협은행이 타이틀 스폰서를 맡고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는 시니어바둑리그의 모든 경기는 매주 월~목요일 오전 10시부터 바둑TV가 생방송하며 사이버오로가 수순중계한다.

○● 2020 시니어바둑리그 홈페이지 바로가기 ☜ 클릭


바로가기 ○● 사이버오로 공식유튜브채널 [오로바둑TV] (☞클릭!)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목록
댓글쓰기














확인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400바이트)
더보기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