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서, 탕웨이싱 꺾고 2차전 마무리
신진서, 탕웨이싱 꺾고 2차전 마무리
3차전은 내년 2월 22일 개막. 일본 이야마 유타 출전 예정
[농심배]
  • 박주성|2020-11-24 오후 05: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1승을 거둔 신진서. 앞으로 일본 2명, 중국 2명이 남아있다.

■ 본선 9국 신진서, 탕웨이싱 꺾어
■ 3차전은 내년 2월 22일 개막, 일본 이야마 유타 출전 예고


제22회 농심신라면배 2차전, 마지막 승자는 '신진서'다. 내년 2월에 이어지는 3차전에선 일본 이야마 유타 9단과 대결할 예정이다.

신진서 9단은 24일 열린 본선 9국에서 중국 탕웨이싱 9단을 상대로 300수 백4.5집승을 거뒀다. '초반 돌이 죽는 바꿔치기가 마음에 안 들었다. 나중에 만만치 안았지만, 스타일이 꼬인 느낌이 있어서 기분 나쁘다고 생각했다. 대마공격할 때 좀 괜찮아질 수 있는 찬스를 놓치면서 미세하지만 나쁜 승부라고 생각했는데, 갑자기 상대에게 무리한 수가 나오면서 이길 수 있었다. 좌하에서 확신이 생겼다.'라고 총평했다.

농심배 본선 첫 승이다. 신진서는 '지다 보니 부담이 많이 되었다. 제가 지면 거의 뒤에 박정환 선수밖에 안 남아서 더 부담되었다. 이번에는 이겨서 잘 되었다. 저번 대회에 박정환 선수가 홀로 외롭게 싸운 것에 감명받기도 했고, 좀 죄송하기도 했다. 이번엔 박정환 선수를 쉬도록 하면 좋겠다. 하지만 상대들이 강하니 최선을 다 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 신진서가 탕웨이싱에게 이기면서 한중일 선수가 모두 두 명씩 남았다.


다음 상대는 이야마 유타다. '당연히 어려운 상대지만, 제힘을 다 발휘한다면 충분히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라는 임전소감을 남겼다.

3차전을 앞두고 한국선수는 신진서, 박정환, 중국은 커제ㆍ양딩신, 일본도 이야마 유타ㆍ이치리키 료까지 각국 최강 기사들이 남았다. 현재까지 국가별 성적표는 한국 3승3패, 중국 4승 3패, 일본 2승3패다.

2차전은 온라인 대국으로 열렸다. 인터넷 프로그램은 한국 사이버오로, 중국 시나바둑, 일본 유겐노마를 사용했다. 전기 대회는 한국 마지막 주자 박정환 9단이 4연승으로 승부를 최종국까지 가져갔지만 최종국에서 중국 커제 9단에게 반집패하며 2년 연속 중국이 우승을 차지했다.


대진표 상하좌우 이동하며 볼수 있습니다.

바로가기 ○● 사이버오로 공식유튜브채널 [오로바둑TV] (☞클릭!)




제22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본선은 세계바둑 최강국을 가리는 연승대항전이다. 한국과 중국, 일본 대표 5명이 출전한다. 각국 기원에 위치한 특설 대국장에서 온라인 대국으로 벌어진다. 지난 대회까지 한국이 12회, 중국이 8회, 일본이 1회 우승했다.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하고 (주)농심이 후원한다. 우승상금은 5억원이며, 본선에서 3연승하면 1000만원의 연승상금(3연승 후 1승 추가 때마다 1000만원 추가 지급)이 있다. 생각시간으로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1회를 준다.

◇ 제21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각국 출전선수
-한국 : 박정환ㆍ신진서(1승) /홍기표(1승1패)ㆍ강동윤(1패)ㆍ신민준(1승1패)
-중국 : 커제ㆍ양딩신/판팅위(1패)ㆍ구쯔하오(3승1패)ㆍ탕웨이싱(1승1패)
-일본 : 이치리키 료ㆍ이야마 유타/쉬자위안(1승1패)ㆍ무라카와 다이스케(1패)ㆍ시바노 도라마루(1승1패)

▲ 대회장에 들어가는 탕웨이싱 9단.


▲ 이번 농심배에선 안정적인 인터넷환경을 위해 중국선수는 텐센트사에 마련한 특별대국실에서 예후바둑 전용국제망을 이용해 대국했다.


▲ 시바노 도라마루에게 1승을 거둔 탕웨이싱.


▲ 중국 현지 대국장.


▲ 오후 2시, 대국장에 들어서는 신진서.


▲ 모니터를 바라보는 신진서.


▲ 농심배에서 첫 승을 거둔 신진서.


▲ 내년 열리는 3차전에선 이야마 유타와 대결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목록
댓글쓰기














확인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400바이트)
윤실수|2020-11-26 오후 7:54:00|동감 1
동감 댓글
구글은 왜 이세돌을 선택했을까? 당시 최강이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전성기의 이세돌도 농심배에선 이찌리키, 쉐허, 심지어 18세의 커제에게도 졌다. 따라서 신진서가 5연승을 한다면 이창호를 제치고 새로운 전설이 될 것이다. 고로 부담을 주지 말자! 조훈현 국수는 응씨배 우승은 기대도 안해 기자들도 안 따라갔다. 부담없이 싸우니 4국 다진 바둑 역전 반집승! 5국 불계승...부득탐승!
reply tjddyd09 윤실수야, 팩트를 말해야지 그런 가짜 뉴스 카더라 통신은 곤란 하다, ㅋㅋㅋ 2016년 3월 16일 세기의 대결, 챌린지 매치 인공지능 알파고 & 이세돌간의 5번기 당시에 세계 최강은 당연 중국의 커제 였고 이세돌은 커제에게 무려 2 승8 패로 크게 밀리고 있었단다, 그러니 10판중 겨우 20% 승율 밖에 안되었는데 구글측 딥마인드 에서도 세계 일인자 19살 커제에게 도전 하는건 변수가 너무 많다고 판단 이세돌에게 도전장을 낸것 이다, 물론 100% 승리를 확신 한것이나 4국에서 신의 한수로 평가 받는 78수로 역전패를 당하였다, 그게 알파고 유일의 인류 상대의 패배 이다,
2020-11-26 오후 10:01:00
econ|2020-11-25 오후 8:40:00|동감 1
동감 댓글
신진서가 5연승 하기를 바란다? 이렇게 부담을 주면 선수는 무리를 하게된다. 김은지도 주위의 지나친 기대가 어린 선수를 초조하게 하였다. 참고로 이창호는 당시 5연승 하리라고 기대하지 않았기에 부담없이 두어 성공하였다.
아~그|2020-11-25 오후 6:18:00|동감 0
동감 댓글
09 님과 0721 님은 서로 조금만 자중해주시면 좋은 댓글창이 될거 같은데...
부탁드립니다
두분께 철~~~~~~푸~~~~닥@@@@@2
reply maha0721 글쓴이 삭제
reply maha0721 미안합니다.
2020-11-25 오후 6:58:00
아~그|2020-11-25 오후 6:18:00|동감 0
동감 댓글
09 님과 0721 님은 서로 조금만 자중해주시면 좋은 댓글창이 될거 같은데...
부탁드립니다
두분께 철~~~~~~푸~~~~닥@@@@@2
iwtbf|2020-11-25 오전 10:27:00|동감 0
동감 댓글
이번 농심배는 어느 정도 3국이 비슷하게 얽혀서 재미가 있네요
rjsrkdqo|2020-11-25 오전 9:04:00|동감 0
동감 댓글
!
민뽈|2020-11-25 오전 8:53:00|동감 1
동감 댓글
진서 이뽀~~!!ㅎㅎ
더보기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