셰얼하오, 7연승으로 최다연승 타이…신진서 4일 등판
셰얼하오, 7연승으로 최다연승 타이…신진서 4일 등판
[농심신라면배]
  • 김수광|2023-12-03 오후 05: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거침없이 질주하고 있는 중국 셰얼하오.

중국 셰얼하오 9단이 7연승을 거두며 농심신라면배 시즌 최다연승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기존에 판팅위 9단(제18ㆍ20회), 양딩신 9단(제21회)이 7연승을 기록한 바 있다. 모두 중국기사들이다.

3일 부산 농심호텔 특설대국실에서 펼친 제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8국에서 중국 선봉 셰얼하오는 일본의 네 번째 선수 위정치 8단에게 192수 만에 백으로 불계승했다.

초반 우하 방면, 위정치가 느슨하게 2선으로 물러섰고 이것을 셰얼하오가 눌렀다. 여기서 차이가 크게 벌어졌다. 이 접전은 셰얼하오가 막강한 두터움을 얻고 위정치는 우하에서 작게 사는 결과로 이어졌다. 이 우세를 셰얼하오가 중반 내내 이어간 끝에 이겼다. 별 어려움은 없었다.

2차전의 마지막 대국인 9국(4일)엔 한국의 마지막 선수 신진서 9단이 나온다. 제22회 때부터 10연승을 이어가고 있는 신진서는 셰얼하오와의 상대전적에서 7승2패로 앞선다. 그러나 가장 근래 2패 중이다. 여기엔 지난달 삼성화재배 8강전 패배가 포함돼 있다.

▲ 박정환(왼쪽 아래부터 시계방향으로), 신진서, 이치리키 료, 목진석 한국 바둑국가대표팀 감독. 검토실에서 다른 기사들과 모여 검토하던 신진서는 오후 4시께 자신의 방으로 되돌아갔다.


한편, 일본도 이야마 유타 9단이 홀로 남아 내년 2월 열리는 3차전에 출격할 예정이다. 중국은 아무도 지지 않아 5명 모두 남아 있다.

8국이 진행되는 동안 호텔농심 별관에서는 강지성 9단과 윤영민 3단의 진행으로 공개해설이 열렸다. 공개해설장에는 부산 바둑팬 100여 명이 참석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 공개해설.


▲ 특별초청된 일본 이치리키 료 9단.


▲ 강지성 9단(오른쪽).


▲ 공개해설 행사에서는 바둑꿈나무들이 이치리키 료 9단에게 궁금한 것들을 줄기차게 질문하기도 했다. 주요 질문 내용은 '어떻게 하면 바둑 실력이 늘 수 있을까'였다.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하고 (주)농심이 후원하는 농심신라면배의 우승상금은 5억 원이며, 본선에서 3연승 시 1000만 원의 연승상금(3연승 후 1승 추가 때마다 1000만 원 추가 지급)이 지급된다. 생각시간으로는 각자 1시간에 60초 초읽기 1회를 준다.

◇ 제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각국 출전선수
· 한국 : 신진서 / (탈락) 설현준ㆍ변상일ㆍ원성진ㆍ박정환
· 중국 : 커제ㆍ딩하오ㆍ구쯔하오ㆍ자오천위ㆍ셰얼하오
· 일본 : 이야마 유타 / (탈락) 쉬자위안ㆍ시바노 도라마루ㆍ이치리키 료ㆍ위정치







▲ 대국실에 들어가기 전 금속탐지기 검사를 받는 셰얼하오.








▲ 위정치. 세계대회 성적으로는 LG배(2015년, 제20회) 8강에 오른 경험이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목록
댓글쓰기














확인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400바이트)
윤실수|2023-12-04 오후 3:38:00|동감 2
동감 댓글
시니어인 김동엽 선수는 요다 명인에게 반면 31집을 졌으나 이틀후 불계승을 거두었지요. 이토록 바둑은 연승이 어려운데
7연승이라? 이것은 이미 서봉수 명인의 진로배 9연승기록을 넘었다고 봐야 합니다. 세얼하오의 기록엔 박정환(서봉수 명인
에게 2점으로 승리) 변상일 원성진 이치리키 료 시바노 도라마루 같은 강자가 포함돼 있기 때문이지요.
금일의 진검승부에서 승리하는 자가 진정한 승리자일 것입니다.
reply bibili 자네는 그동안 한 말이 토착왜구 일색이라, 더 이상 반박할 필요도 없네.
윤망언[尹妄言econ] 자웅동체야. 귀때기를 붙잡고 일러줘도 못 알아듣고, 나이 70이 넘어서도 초딩이나 할 관종[關種, 관심 종자] 짓을 하고 있으니, 죽을 때까지 안 고쳐질 게야.

2023-12-04 오후 4:46:00
econ|2023-12-04 오후 3:28:00|동감 2
동감 댓글
전설같은 이야기 이지만 기성 오청원이 일본에서 승승장구할때 일본의 바둑팬들중엔 오청원을 응원하는 사람이 더 많았습
니다. 그런데 막상 중국본토에서는 오청원을 매국노로 매도했지요. 당시는 피비린내 나는 중일전쟁중이었기에 오청원이 渡
日을 했다는것 자체를 매국으로 본 것입니다.
그러나 지금은?
한국인들의 반일감정도 시간이 지나면 사그러들 것입니다. 김대중 대통령이 일본문화를 처음 개방하였을때 반대자가 많았
던 웃지못할 일이 불과 20여년전이니...
hb96316|2023-12-04 오전 1:47:00|동감 0
글쓴이 삭제
hb96316|2023-12-04 오전 1:44:00|동감 0
글쓴이 삭제
hb96316|2023-12-04 오전 1:42:00|동감 0
글쓴이 삭제
hb96316|2023-12-04 오전 1:35:00|동감 0
글쓴이 삭제
hb96316|2023-12-04 오전 1:30:00|동감 0
글쓴이 삭제
hb96316|2023-12-04 오전 1:17:00|동감 0
글쓴이 삭제
eflight|2023-12-04 오전 1:13:00|동감 0
동감 댓글
신진서 삼성배때 셀하오 착점 장난에 넘어갔던 걸 복수해줘야지.
중국에들 또 숫자로 밀어붙여 다 진 경기도 끝까지 붙들고 진을 빼려들텐데
다 쓸어버리는 것이 통쾌하겠지만 일단 셀하오 이야마는 이겨주길.
더보기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