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문경, 창단 첫해 레전드리그 평정
예스문경, 창단 첫해 레전드리그 평정
강훈 9단, 대역전승으로 우승 결정
[레전드리그]
  • 레전드리그 |2023-12-10 오전 04: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탄탄한 전력의 예스문경이 정규시즌 1위에 이어 챔피언결정전에서도 2승1패로 2023 레전드리그 정상에 올랐다. 창단 첫해 우승이다.

2023 쏘팔코사놀 레전드리그 챔피언결정전 3차전
예스문경, 의정부행복특별시에 2-1 승리


올해 신생팀 열풍을 주도한 예스문경이 창단 첫해 정상에 올랐다. 예스문경은 9일 저녁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 쏘팔코사놀 레전드리그 챔피언결정전 3차전에서 의정부행복특별시를 꺾고 종합전적 2승1패로 우승했다.

정규시즌 1위로 챔피언결정전 3번기에 직행한 예스문경은 정규시즌 3위로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를 거친 의정부행복특별시를 맞아 1차전을 1-2로 내줬으나 2차전을 2-0, 3차전을 2-1로 승리하며 역전 우승을 이뤄냈다.

▲ 최종국의 결말은 이랬다. 양 팀의 애간장을 녹일대로 녹인 315수 접전의 결과는 강훈 9단(오른쪽)의 1집반 대역전승. 중반 한 때 20집이나 앞서 있던 차민수 6단이 무리한 공격으로 천추의 한을 남겼다.


양 팀이 배수의 진을 치고 맞붙은 3차전에서 예스문경은 김일환 9단이 김동엽 9단을 상대로 선제점을 가져왔으나 전날의 리턴매치에서 나카네 나오유키 9단이 유창혁 9단에게 패하며 동점을 허용했다.

저녁 9시 10분부터 시작된 최종 4국의 양 팀 주자는 강훈 9단과 차민수 6단. 전날에 이어 다시 마주 앉은 50년 배테랑들의 대결에서 믿기지 않는 일이 벌어졌다. 중반 한 때 0.2%까지 승률이 떨어지며 도저히 승산이 없어 보였던 강훈 9단이 극적인 역전을 이뤄내며 예스문경의 우승을 결정했다.

▲ 전날 나카네 나오유키 9단에게 반집패를 당했던 유창혁 9단(왼쪽)이 작심한 듯 6집반의 큰 차이로 설욕했지만 팀 승리로 이어지지 않았다.


감독 8년 만에 소원하던 우승을 이룬 양상국 감독은 '기적이 일어난 것 같다. 기적이라고 밖에 볼 수 없다'는 벅찬 첫 마디와 함께 '신현국 시장님과 문경시민들께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전했다.

또 3지명으로 포스트시즌에서 맹활약한 강훈 9단은 '이번에 다섯 번째 우승을 하게 됐는데, 제가 세서 그런 게 아니고 시니어리그와는 정말 운대가 맞는 것 같다'며 '오늘 아내가 16일 정도의 병원 생활을 마치고 퇴원했는데 좋은 선물이 된 것 같다'고 기뻐했다.

▲ 또 한 번의 유쾌한 인터뷰로 웃음을 선사한 나카네 나오유키 9단(왼쪽) '(또박또박 한국말로) 강훈 9단 선생님은 왜 가수가 안 되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정말 잘하십니다. 바둑은 9단, 노래는 10단!'


2016년 출범 이래 여덟 번째 시즌을 보낸 레전드리그는 8개팀이 더블리그를 벌인 정규시즌, 이어 상위 네 팀 간의 포스트시즌으로 최종 순위를 다퉜다. (주)인포벨이 타이틀 후원을 맡고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공단이 재정후원하며, 한국기원이 주최 주관하는 2023 쏘팔코사놀 레전드리그의 상금은 우승 3000만원, 준우승 1500만원.

개인상인 MVP는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한 팀의 선수 중에서 바둑팬과 기자당 투표로 선정하며, 정규시즌 성적으로 시상하는 다승상은 13승1패를 거둔 유칭혁 9단에게 돌아갔다. 시상식은 오는 26일에 열릴 예정.

▲ 정규시즌에 이은 2지명 리턴매치에서 김일환 9단(왼쪽)이 다시 김동엽 9단을 꺾었다. 상대전적 8승7패에 최근 전적만으론 5전 5승.


▲ 제한시간 각 30분, 40초 초읽기 5회.


▲ 레전드리그 사상 처음으로 3차전까지 간 챔피언결정전은 예스문경이 최종국의 대역전승으로 역전 우승하는 짜릿한 드라마가 펼쳐졌다.


▲ 1~3지명의 고른 활약에 '달타냥' 나카네 나오유키 9단의 깜짝 선전이 더해지며 1위를 놓치지 않은 예스문경.


▲ 창단 5년 만에 포스트시즌에 진출한 기세로 우승 코앞까지 내달렸던 의정부행복특별시.


▲ 챔피언결정전 2,3차전의 승리를 도맡으며 개인 통산 최다(5회) 우승의 기록을 세운 강훈 9단.


▲ 데뷔 시즌에서 정규시즌 5승2패, 포스트시즌 2승1패로 맹활약한 나카네 나오유키 9단.


▲ 혼자 힘으론 우승까지 넘기가 버거웠던 유창혁 9단.


▲ 양상국 감독은 '오늘이 일생일대에 가장 행복하고 아름다운 날'이라고 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목록
댓글쓰기














확인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400바이트)
econ|2023-12-11 오후 3:20:00|동감 2
동감 댓글
승장 양상국 감독은 나까네 선수에 대해 이렇게 칭송하였다. - 굴러 들어온 호박 흙 속의
진주 숨은 보석 등등.
사실 일본이라는 나라 자체가 조선에 그랬다.
구한말 조선은
한 마디로 희망이 절벽인 나라였다. 따라서 홍경래의 난 이래 임오군란 동학란등 진주 개
령 민란 등 민란이
수없이 발생한 것이다. 그럼에도 개항은 커녕 사대부들은 서원에서
공자왈 맹자왈 하고 있어 민생은 극도로 피폐하였다.
이에 천운으로 일본이라는 구세
주가 나타난 것이다. 그들은 조선을 점령하여 반상제도를 철폐하고 모든면에서 개혁을 하

다. 따라서 90%에 육박하는 조선민중들은 일본군을 대 환영한 것이다. 고로 한줌의
독립군은 기득권을 잃지 않으려는 양반
나부랭이 들의 최후의 반항이었던 것이다. >이것이 역사적 사실임은 일본의 식민통치를 받은 나라-싱가포르 대만, 한국-만이 아시아
에서 개혁에 성공한 선진국임이 증
명하고 있다. 더 재미있는 사실은 위의 세나라의 국
부가 모두 일본군 출신이라는 점-이를 과연 우연의 일치라고 폄하할수
있을까?

싱가포르의 이광요(리콴유) 대만의 장개석(쟝제스) 한국의 박정희(다까끼 마사오)

럼 같은 식민지배를 받았던 북한은 왜? 그들은 친일파를 척결한답시고 그들을 몰아낸 결과
소위 친일파들은 서북청년단으로 한국에 내려와 남한의 큰 자산 되었다.이승만 (황해도 평
산출신)시라소니 이화룡 백선엽 정일권 장도영 조영식(경희대 총장) 손기정 양주동 송해
현미 김동길 김형석(101세) 최인훈 이중섭 등등과 수많은 북한 출신 기업가들이 바로 그
들..
reply 윤실수 이광요 자서전을 한번 읽어보게나! 그는 일본군 통역장교 출신이라네!
2023-12-14 오후 6:01:00
reply bibili 윤망언[尹妄言econ] 자웅동체야~
자기 목을 따려고 하는 왜놈이 먹던 돼지먹이 한 덩이 던져주면 그걸 주워 흙을 털고 먹으면서 은혜에 감읍하는 자야. ㅉㅉ 왜 그렇게 사니?

2023-12-12 오후 3:55:00
reply bibili 싱가포르는 일제 침략으로 지배받은 기간이 3년 남짓인데, 그게 싱가포르 발전의 원동력이라고? 말도 안되는 소리...그리고 이광요는 케임브리지를 졸업한 사람인데 일본군 출신이라고? 싱가포르는 일제에 3년 지배받는 동안 탄압이 심해서 일본에 대한 반감이 크고, 싱가포르 교육과정에서도 일제의 지배를 비판하는 내용이 들어가 있단다. 좀 알고 지껄여라. 왜 틀린 얘기를 앵무새처럼 반복하고 있지?
2023-12-12 오후 3:52:00
바둑정신|2023-12-10 오후 9:48:00|동감 0
동감 댓글
뉴라이트 윤실수.
어색한 논리로 일본 찬양,
한국을 놀리는 이,
왜 이이는 바둑계에서 놀아? 야구판에서 댓글이나 쓰지.
아공|2023-12-10 오후 9:26:00|동감 0
동감 댓글
한국인이 반일하는 건 일본 자체나 일본 국민을 삻어하는 게 아니라
일본 정권의 군국주의 지향을 반대하는 것이다.
일본 기사 다께미야나 고바야시 요다등 왜 싫어하겟나. 우리에게 친근한 기사들이다.
한때 요다의 도끼질 착점을 싫어한 적도 있으나
그것은 요다라는 일본인을 싫어한 게 아니라 무례한듯한 착점행위가 거슬린 것이다.
반은 일본인이라 고백한 윤실수는 한국인의 반일감정에 상처가 깊은듯해서 한국을 비하하고 비난하기 바쁘나
반이 한국인이라면 그것은 부모를 욕되게 하는 짓이 아니고 무었이겟나.
역사적으로 우리는 일본을 침략한 적이 한번도 없고 오히려 많은 문물과 문화를 전수하였지만
일본은 수백 수천의 왜구들의 노략질이 있었고 임진, 정묘왜란 같은 거국적인 침략과 식민 지배까지 있었다는 걸 명심하자.
윤실수는 정신적인 왜구가 되고자 하는가, 아니면 형제의 나라로서 선린이 되고자 하는가 잘 숙고하고 판단하여야 할 것이
다.

reply technozks 참으로 적절한 지적이십니다.
2023-12-11 오전 12:45:00
윤실수|2023-12-10 오후 8:48:00|동감 2
동감 댓글
후쿠시마 처리수(오염수가 아님) 문제로 반일 종족주의자들이 득세하는 상황에서 일본용병을
선택한 혜안! 전설 유창혁 국수 조차도 해본적이 없>다는 우승을 일본 용병덕에 우승을 차지
했으니...사필귀정, 水落石出등 여러가지 미사여구가 떠오릅니다. 이제 친일(여기서의 친일은
민족반역이 아닌 단순 親))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 임을 바둑팬 여러분들은 절감하시길...
reply bibili 에이~ 너절한 놈. 쓰잘데기없는 놈. 이런 소릴 지껄이려고 그 많은 시간을 낭비하고 앉아 있다니.

2023-12-11 오전 2:21:00
reply 다잘풀렸네 니미...개 ㅆㅣㅂ이다. 쉬바 러마.
2023-12-10 오후 9:43:00
더보기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