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훈현-이창호-최정, 한중클래식서 우승!
조훈현-이창호-최정, 한중클래식서 우승!
[농심배]
  • 김수광 |2022-01-12 오후 06: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이창호 9단의 대국 모습.

한ㆍ중 클래식 슈퍼 매치’ 3라운드서 한국, 중국에 2-1 승리
한국, 2·3라운드서 이기며 종합전적 5-4로 우승


관심을 모았던 이벤트 제23회 농심신라면배‘한·중클래식 슈퍼매치’가 한국의 우승으로 마무리됐다.

3라운드가 12일 한국기원과 베이징 중국기원을 연결해 온라인으로 벌어졌다. 한국은 이창호 9단과 최정 9단이 중국 류샤오광 9단과 창하오 9단에게 이기고 조훈현 9단이 중국 위즈잉 7단에게 지면서 2-1로 한국이 승리했다. 1라운드는 2-1로 중국이 이겼고 2·3라운드를 한국이 각각 2-1로 이김에 따라 한국은 종합전적 5-4로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최종라운드 종료 후 열린 시상식에는 농심 박준 대표이사를 비롯해 농심 국제사업부문장 이용재 전무, 한국기원 한상열 부총재가 참석해 한국팀 우승을 축하했다.

▲ 3전 전승을 거둔 최정(가운데)에게 한국기원 한상열 부총재(왼쪽)와 농심 박준 대표이사(오른쪽)가 전승 상금 500만원을 수여했다.


▲ 한중클래식 슈퍼매치에서 우승한 한국팀 '조훈현(왼쪽부터), 이창호, 최정'이 상금보드를 들어 올려 보였다.


농심 박준 대표이사와 한국기원 한상열 부총재는 우승을 차지한 한국 선수단에 6000만 원의 우승상금과 전승을 기록한 최정 9단에게 500만 원의 연승상금을 전달했다.

이번 이벤트 대회를 기획한 김은지 한국기원 기전운영팀 팀장은 “이번 이벤트 대회가 바둑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아서 기쁘다. 앞으로도 신선한 기획으로 바둑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했다.

제23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이벤트 대국으로 열린 한ㆍ중 클래식 슈퍼 매치는 (주)농심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했으며 중국바둑협회가 협력했다.



▲ 대국에 앞서 대국자들에게 유의사항을 전하고 있는 한상열 심판.




▲ 최정은 3라운드에서 창하오에게 177수 만에 흑으로 불계승했다. 1라운드에선 류사오광을, 2라운드에서 위즈잉을 꺾은 데 이어 창하오까지 꺾으면서 이번 대회에 참가한 선수 중 가장 좋은 성적을 거뒀다.





▲ 조훈현은 3라운드에서 위즈잉을 맞아 초반 정석에서 실패하면서 고전했다. 흑으로 293수 만에 1집반패했다.



▲ 이창호는 류샤오광을 맞아 여유있게 승리했다. 242수 만에 백으로 5집반승했다.


▲ 중국 위즈잉.


▲ 중국 창하오.


▲ 중국 류샤오광.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목록
댓글쓰기














확인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400바이트)
태산준령|2022-01-14 오전 10:17:00|동감 2
동감 댓글
최정선수잘했어 . 그렇게 쭉 쭉 다른사람 범접 못하게 그렇게 쭉, 쭉 앞으로 10년만 홧팅!!!
돌들아|2022-01-13 오후 7:15:00|동감 0
동감 댓글
Hi는 그 두분보다 실력이 뛰어나서 내뱉는말인가?ㅂㅅ이
지껄이는수준이라 너자신이나 돌아보고 댓글달아라
하기사 니자신이 쓰레긴줄 모르겠지 인성쓰레기ㅋ
HIHIHI|2022-01-13 오후 6:12:00|동감 1
동감 댓글
조이 늙은 사제들 한 물간 중국 올드보이와 신세대 여류에게 혼쭐이 나고도 레전드라는 말이 부그럽지가 않소? 최정이 없었더라면 두 사제 합이 2승 4패로 참패 그리고 조씨는 대국태도가 아직도 비호감 레전드급
reply 510907 클래식대회 보다는 신인 유망주 대회가 좋습니다
2022-01-14 오후 9:26:00
econ|2022-01-13 오후 2:05:00|동감 1
동감 댓글
공교롭게도 이창호 국수는 윤석열 후보와 충암고 동문! 공정과 정의를 앞세워 조국 일가를 기소했던 그가 모교인 충암고가 이창호 소년을 편법으로 야구부 선수로 둔갑 사건을 안다면 어떤 반응일까?
reply 전투형 뭔..개짖는 소리를... 신선한 바둑 사범들에게...정치 얘기는 왜<<<해>>>!!!
2022-01-13 오후 7:17:00
푸른나|2022-01-13 오전 8:48:00|동감 2
동감 댓글
역시 최정
reply 전투형 동감 입니다...무엇보다도 위즈잉을 압도적으로 이긴것과 창하오를 꼼짝 못하게..한마디로 박살낸것 본후 기분 좋아 술을 기분 좋게 마셨지요..최 정 사범님 기쁨을 주어 감사 합니다...꾸벅~~~
2022-01-13 오후 7:21:00
econ|2022-01-13 오전 8:08:00|동감 1
동감 댓글
어느 바둑계 원로가 충암고는 이창호에게 장학금을 주기 위해 야구부원으로 둔갑시켰다 며 자랑스레 지껄이고 다니더군요! 그러니 저 같은 사람도 알게 되었죠. 조국의 입시비리처럼 다른 야구부 학생 한명이 이창호 때문에 희생된 크나큰 사건임을 바둑두는 머리로는 모르는거죠! 이걸 소위 이빠 내지는 이비어천가라 하던가?
reply lcw6324 조국 사태를 입시 비리로 알고 있다니 답답한 마음 이다.
사모펀드로 몰려다가 1가지도 나오지 않아 내란 음모보다 더한 검새,수사관을 동원해서 겨우 하나 건진게 표창장이다. 그것도 위조로 몰고 가서 나온 죄목이다.
이게 윤석열이 조국을 내 치려고 한 수사다.다시말해 검찰을 안위를 위한 수사인 것.
근데 이걸 팩트는 모르고, 검새들의 일방적 주장만 믿고 댓글을 올려 한마디 한다.

2022-01-13 오후 12:15:00
더보기
관련기사
많이 본 기사
목록